2019.03.27 (수)

  • 맑음동두천 6.6℃
  • 흐림강릉 12.3℃
  • 연무서울 9.2℃
  • 연무대전 11.6℃
  • 맑음대구 8.5℃
  • 맑음울산 10.3℃
  • 연무광주 11.0℃
  • 맑음부산 14.1℃
  • 맑음고창 11.7℃
  • 맑음제주 15.4℃
  • 흐림강화 3.3℃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4.1℃
  • 구름조금강진군 6.0℃
  • 맑음경주시 5.9℃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2019 서울 국제 천연 유기농 화장품 박람회

유통

시코르, 가로수길에 올해 첫 로드샵 오픈한다

1층 화장품 매장, 2층 카페 구성 지역 랜드마크 ‘체험형 매장’ 특성 강화

 

[코스인코리아닷컴 장미란 기자] 시코르가 ‘핫플레이스’ 가로수길에 22번째 매장을 오픈, 올해도 확장세를 이어간다.

 

신세계백화점이 만든 화장품 편집샵 시코르는 2016년 12월 대구신세계를 시작으로 이달 부산 센텀시티점까지 21개 매장을 오픈했다. 지난해까지 대대적인 확장세를 펼쳐온 시코르가 이번엔 강남에서 올해 첫 로드샵을 선보인다.

 

3월 27일 문을 여는 가로수길점은 시코르 강남역 플래그십 스토어에 이어 강남 지역 젊은 세대를 공략할 예정이다. 영업 면적은 198.3m2(60평)로 럭셔리 글로벌 브랜드부터 중소 K-뷰티까지 80여개의 MD를 한자리에 모았다.

 

가로수길은 애플 스토어를 시작으로 메종키츠네, 젠틀몬스터, 브룩스러닝, 정샘물 플롭스 등 국내외 브랜드의 플래그십 스토어가 빼곡히 들어선 지역이다. 패션 뿐 아니라 라이프 스타일 중심의 매장들이 속속 등장하면서 유동인구가 다양하다. 직장인, 학생은 물론이고 한류 붐을 타고 외국인 관광객까지 찾는 필수 명소다.

 

실제로 시코르가 위치한 가로수길 인근은 가장 핫한 패션, 뷰티,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가 총 진출한 상황이다. 최근엔 갤러리, 호텔 등 다양한 공간이 잇따라 문을 열면서 다시 ‘가로수길 붐’이 일고 있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시코르는 가로수길점을 오픈하면서 매장 내 카페 입점을 추진 중이다. 시코르가 기존 화장품 매장 공식을 과감히 깨고 카페를 입점시키는 까닭은 고객의 체류시간을 늘리기 위해서이다. 특히 체험형 매장을 표방하고 있는 시코르의 경우 일단 매장 안으로 고객을 데려오는 것이 중요했다.

 

지역에 맞는 차별화 전략도 있었다. 유동 인구가 많은 가로수길의 특성상 시코르를 ‘만남의 장소’ 혹은 ‘랜드마크’로 만들겠다는 뜻이다. 모임을 갖거나 휴식을 취하려는 목적으로 카페를 방문한 고객들에게 시코르만의 특별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실제로 시코르 대구 동성로점에서도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온 카페 미미미를 매장 내에 선보여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신세계백화점 시코르 담당 김은 상무는 “화장품 매장 속 카페를 품은 시코르 가로수길점처럼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콘텐츠로 차별화를 선보이고 있다”며 “앞으로 시코르는 가로수길의 필수 관광 코스이자 20~30대 젊은 층이 찾는 지역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태그

신세계  화장품 편집샵  시코르  가로수길  매장 오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