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18.3℃
  • 흐림강릉 22.2℃
  • 구름많음서울 19.5℃
  • 구름많음대전 20.5℃
  • 구름조금대구 22.4℃
  • 흐림울산 22.2℃
  • 구름많음광주 21.2℃
  • 구름조금부산 20.4℃
  • 구름많음고창 19.5℃
  • 구름많음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8.7℃
  • 맑음보은 18.0℃
  • 구름많음금산 17.9℃
  • 구름많음강진군 18.8℃
  • 구름많음경주시 20.4℃
  • 구름조금거제 20.5℃
기상청 제공
2019 서울 국제 천연 유기농 화장품 박람회

신소재 신원료

전체기사 보기

'열일 연구' 바이오뷰텍, 활발한 연구논문 발표 주목

한국응용과학기술학회, ASCS 2019 컨퍼런스 콜로이드 계면화학분야 5건 발표

[코스인코리아닷컴 박상현 기자] 바이오뷰텍의 '열일 연구'가 빛을 보고 있다. '연구하는 회사'라는 기업 이미지가 구축됨은 물론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으로 화장품 업계에 신선함을 안겨주고 있다. 바이오텍은 최근 열린 한국응용과학기술학회의 2019 춘계학술대회와 아시아화장품과학자학회(ASCS)의 2019 홍콩 컨퍼런스 등을 통해 모두 5건의 논문을 발표했다고 6월 13일 밝혔다. 지난달 30일부터 31일까지 이틀 동안 한국석유관리원에서 열린 한국응용과학기술학회 2019 춘계학술대회에서는 남은희 바이오뷰텍 기술연구소 주임연구원과 노지민 연구원이 2건의 논문을 발표했다. 남은희 주임연구원은 '고순도 폴리글리세릴 계면활성제를 이용한 가용화 및 스킨토너 제형 개발'이란 주제로 포스터 논문을 발표했고 노지민 연구원은 '천연 광물 부석을 이용한 화장료 코팅 소재 개발 및 화장료 공업화'를 주제로 구두발표를 해 참석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받았다. 바이오뷰텍의 논문 발표는 국내에서 그치지 않았다. 바이오뷰텍은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홍콩에서 열린 ASCS 2019 홍콩 컨퍼런스에서 '다중라멜라 형태의 액정구조를 가지는 커큐미노이드를 봉입하는 제조기술 및 화장품

[캐나다 리포트] 2019년 주목받는 화장품 소재 3가지는?

천연 리테올 '바쿠치올', 슈퍼푸드 '호박', 항산화 '푸른조류' 성분 뜬다

[코스인코리아닷컴 캐나다 통신원 엘라 장]전 세계 시장조사 기관인 민텔은 5월 스킨케어 트렌드에 주목하고 2019년 이후 성장할 것으로 확신하는 3가지 스킨케어 성분을 제시, 분석했다. # 바쿠치올(Bakuchiol), 식물 천연 리테올 아날로그 식물에서 보이는 천연 리테올(Retinol) 아날로그인 '바쿠치올' 성분은부작용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비타민 A 계열인 레티놀의 경우노화방지와 여드름 방지에 효과적인 공통 성분으로탁월한 기능을 가지고 있지만 피부를 자극해 피부를 얇게 만들고 피부 채색의 원인이 되어 일반적으로 자외선차단제를 사용하도록 권장해 왔다. 이러한 리테올에 비해'바쿠치올'은 콜라켄과 엘라스틴 생산을 촉진시키지만 광안정성이 높고 민감한 피부에 더 적합하다고 알려졌다. 일부 브랜드에서는 이미 '바쿠치올' 성분을 사용하고 있으며 2019년에는 더많은 이들이 사용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Medik8 중성화 크림(UK)은 붉어지기 쉬운 피부를 위한 멀티 액션 트리트먼트 제품으로 미네랄 녹색 안료가 함유되어 있어 홍조를 중화한다. 또 염증 반응을 제어하고 홍조를 없애는 바쿠치올이 포함되어 있고 혈관 크기를 줄이는데 도움이 되는 알로에 베라, 니

한국콜마, 국내 자생식물 연구개발력 인정받았다

성균관대 등 협력 '어리연꽃' '낙지다리' 피부효능 발견 국제학술지 게재

[코스인코리아닷컴 박상현 기자] 한국콜마가 지난 3년여 동안 진행한 국내 자생식물 연구가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 한국콜마는 국내 자생식물의 소재개발 연구에 지난 3년여 동안 매진한 결과 '어리연꽃'과 '낙지다리'가 각각 피부노화와 염증완화, 미백 등에 효과가 우수하다는 점을 발견했고 이 결과가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는 국제학술지(SCI)인 'Molecules'와 'Oxidative Medicine and Cellular Longevity' 에 게재되는 성과를 거뒀다고 4월 22일 밝혔다. 화장품과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R&D 전문 제조기업인 한국콜마는 만나CEA, 한약진흥재단, 성균관대학교와협력해 국내 자생식물의 소재개발 연구에 매진한 결과 '어리연꽃'과 '낙지다리'의 효능을 확인했다. '어리연꽃'은 항산화, 주름개선, 항염, 보습 등 다양한 피부 효능을 갖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어리연꽃에만 함유된 특이한 플라보노이드 클리코사이드가 피부장벽을 강화하고 수분을 유지시키는 효능을 갖고 있어 항염작용과 피부보습에 효과적인 것으로 확인됐다. '수택란'(水澤蘭)이라 불리는 '낙지다리'는 세포 스스로 분해되어 에너지를 얻는 자가포식(Autophag

바이오제닉스, 맞춤형 캡슐, 비드 양산체제 구축 '가격경쟁력' 확보

2019 CI 코리아 참가 꽃잎모양 '페탈 비드' 등 출품 업계 높은 관심

[코스인코리아닷컴 박상현 기자] 바이오제닉스의 캡슐, 비드 기술의 업그레이드가 눈부시다. 기능성 화장품 소재를 생산, 판매하는 바이오제닉스가 제4회 국제 화장품원료 기술 전시회(CI KOREA 2019)에서 한 단계 진화된 캡슐, 비드 기술을 선보여 화장품 업계 관계자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지난 4월 16일부터 18일까지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개최된 CI KOREA 2019에 많은 화장품 업체 관계자들이 방문한가운데 바이오제닉스는 화장품원료개발에서 화두로 떠오르고 있는 인캡슐레이션(Encapsulation) 트렌드를 선도하는 기업이라는 것을 다시 한번 각인시켰다. 인캡슐레이션은 BB크림과 CC크림, 비주얼 캡슐 화장품, 색조 화장품 등 기능성 제품에서 각광받는 기술 가운데 하나다. 일반적으로 화장품 성분은 열이나 공기 마찰로 인해 변형되지만 인캡슐레이션 기술을 적용하면 성분들을 나노 입자로 구체화(球體化)할 수 있어 손실을 막아줄 수 있다. 다시 말해 열이나 수분, 산소 등 다양한 외부조건으로부터 불안정한 유효 성분을 안정화시킬 수 있다. 또 녹기 어려운 난용성 성분 역시 가용화가 가능하다. 성분이 수분에 잘 녹아들어 피부 흡수도 빨라지게 된다.

'새싹인삼 잎, 줄기', 항산화 미백효과 더 탁월하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다년근인삼보다 성분 함량 높아 화장품 소재 개발 기대

[코스인코리아닷컴 장미란 기자] 새싹인삼의 잎과 줄기가 4년 이상 재배한 다년근 인삼보다 항암, 면역력 증가 등에 탁월한 효능이 있는 진세노사이드(인삼 사포닌) 성분을 더 많이 함유하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와 함께 항산화 성분인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 함유량과 피부에 점 등의 잡티를 생기게 하는 타이로시나아제를 억제하는 효과도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나 화장품 소재로 활용될 수 있을 전망이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해 3월부터 8월까지 전국 각지에서 재배된 새싹인삼 19종과 4년 이상 재배한 ‘다년근 인삼’ 4종에서 샘플을 채취해 ▲진세노사이드 6개 성 (Rg1, Rd 등) ▲총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 ▲피부에 잡티가 생기게 하는 ‘타이로시나아제’ 억제 효과 등을 조사한 결과 새싹인삼이 다년근 인삼보다 우수한 효능을 가진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먼저 ‘진세노사이드 6개성분 함유량’은 새싹인삼의 잎과 줄기에서 각각 107.54mg/g, 89.12mg/g의 진세노사이드 6개 성분이 검출, 다년근 인삼에서 검출된 80.05mg/g보다 더 높았다. 총 폴리페놀 성분 또한 새싹인삼 잎이 155mg/100g을 함유, 다년근인삼 함유량 117mg/1

[EU 리포트] 독일, 민감피부 필링성분 ‘PHA’ 주목

피부톤 개선, 안티에이징 효과, 여드름 방지 등 다양한 효과

[코스인코리아닷컴 레아 채 독일 통신원] 여러 산(Acids) 성분은 죽은 피부 세포를 제거하고 주름을 줄여 주며 빛나는 피부톤을 연출하는데 효과적인 것으로알려져 있다. 특히 산 성분을 이용한 화학적 필링은 노화 방지 과정의 일부가 됐다. 그러나 필링은 늘 민감한 피부에 자극이 될 수 있다는 문제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이와 관련해 패션 뷰티 전문지 ‘엘르 독일’은 최근 유럽에서 주목하는 활성 성분인‘PHA’를 소개했다. ‘PHA’는 폴리하이드록시애씨드(Polyhydroxysäuren)의 약자로 현재 화장품 업계에서 새로운 트렌드 활성 성분으로 사용되고 있다. PHA는 기존 필링 성분인 글리코산과 같은 AHA나 살리실산과 같은 BHA에 비해 피부에 훨씬 부드럽고 자극을 덜 일으키기 때문에 모든 피부 유형에 적합한 것으로 알려졌다. 엘르 독일은 “PHA는 민감하고 건조한 피부에도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성분이다”며, “무엇보다 매우 민감한 눈 주위에도 사용할 수 있으며 큰 부작용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고 설명했다. 엘르 독일은 PHA의 여러 장점에 대해 아래와 같이 보도했다. · 피부톤 변화 : PHA는 기존 필링 성분과 같이 피부 필링 효과가 뛰어나

[신소재 신원료 소개] 후시미(伏見)제약소, 메이플 시럽(MapleCure)

세라마이드 합성촉진, 분해억제 '듀얼' 작용 피부 본래 세라마이드 증가

메이플 시럽의 원목에 포함되는 희귀 천연물, 피부 트러블을 근본적으로 개선하는 유용한 기능을 가진 기능성 화장품 원료이다.MapleCure는 일반명이 Ginnalin B로서 알려진 타닌류의 일종으로 메이플 시럽의 원료가 된다. 설탕 단풍이나 참꽃단풍 등의 단풍나무과 식물에 포함 되는 물질이다. 당사의 오랜 연구로부터 Ginnalin B(MapleCure)의 세라마이드 증가 작용, 필라글리온 증가 작용, 항산화 작용 등의 특성이 밝혀졌다. 그림1 세라마이드의 증가작용 메커니즘 본래 단풍나무과 식물에는 유색성분과 떫은맛 성분이 많이 들어 있기 때문에 단풍나무과 식물의 추출물을 화장품 원료나 식품으로 사용하려면 정제가 필요하며 Ginnalin B(MapleCure)가 제거된다. 당사의 분석에서는 화장품 원료로 판매되고 있는 단풍나무과 식물의 추출액이나 시판되는 식용 메이플 시럽에는 Ginnain B(MapleCure)가 포함돼 있지 않았다. 그래서 당사에서는 MapleCure의 유기 합성적 방법에 의한 생산 방법을 개발했다. ㆍ 세라마이드의 합성촉진과 분해억제의 더블효과 (Dual action)에 의해 피부 본래의 세라마이드를 증가시킨다. ㆍ 필라그린을 증

국내 토종 왕초피나무 정유 미백효과 확인

국립산림과학원, 왕초피나무 정유 멜라닌 억제 효과 입증

[코스인코리아닷컴 장미란 기자] 나고야의정서 발효에 따라 국내 고유의 기능성 원료 개발의 중요성이 커진 가운데 토종 왕초피나무 정유의 우수한 미백효과가 알려져 시선을 모으고 있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전범권)은 우리나라 고유의 특산식물 왕초피나무 열매의 정유(essential oil)를 분석한 결과 피부 미백효과가 우수하다고 밝혔다. 왕초피나무(Zanthoxylum coreanum Nakai)는 제주도 저지대의 계곡이나 해변에서 자라는 우리나라의 특산 식물로 ‘한국의 라임나무’로 불릴 만큼 잎에 특이한 향이 있어 향신료로 사용된다. 국립산림과학원 연구팀이 가톨릭관동대 피부과학연구소 연구팀과 공동으로 왕초피나무 열매 정유의 기능성 화장품 원료로의 활용 가능성을 조사한 결과, 왕초피나무 열매 정유가 피부색소물질인 멜라닌의 생성을 효과적으로 억제하는 것을 확인했다. 실험은 주근깨, 기미 등의 과색소 현상을 유발하고 피부노화를 촉진시키는 멜라닌 생성 세포에 왕초피나무 정유를 처리해 48시간 동안 배양한 후 티로시나제 활성 억제능력과 멜라닌 함량을 평가함으로써 왕초피나무 정유의 미백효과를 조사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실험 결과 왕초피나무 열매 정유는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