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09 (월)

  • -동두천 10.7℃
  • -강릉 13.0℃
  • 구름많음서울 10.4℃
  • 맑음대전 14.8℃
  • 구름많음대구 15.5℃
  • 구름많음울산 16.7℃
  • 맑음광주 15.8℃
  • 구름많음부산 18.1℃
  • -고창 14.5℃
  • 맑음제주 14.8℃
  • -강화 9.4℃
  • -보은 14.0℃
  • -금산 14.5℃
  • -강진군 16.9℃
  • -경주시 16.8℃
  • -거제 17.7℃
기상청 제공

트렌드

여름철 피부 온도 Down ‘쿨링 젤크림’ 인기

바르는 즉시 피부 온도 낮춰 청량감 선사, 수분 보충 효과

[코스인코리아닷컴 차성준 기자] 자외선과 외부 열기로 민감해진 피부 관리를 위해 빠른 흡수, 피부 온도 저하 등의 기능을 장착한 ‘쿨링 젤크림’이 주목받고 있다.

일반적으로 피부 적정 온도는 31℃로 알려져 있다. 피부가 적정 온도를 넘게 되면 수분을 빼앗기고 탄력을 잃게 된다. 간편하게 피부 온도를 측정하는 방법은 얼굴에 손을 대보는 것이다. 손보다 얼굴이 손보다 뜨겁게 느껴진다면 수분이 빠져 나가고 있다는 경고의 메시지로 생각하고 빠르게 대처해야 한다.

여름철에는 빠르게 흡수되고 끈적임 없는 ‘젤’ 타입의 수분크림이 인기가 높다. 최근 출시된 젤 크림은 바르는 즉시 피부 온도를 떨어뜨리는 ‘쿨링 기능’을 기본적으로 갖추고 있어 눈길을 끈다. 브랜드별 ‘쿨링 젤크림’을 살펴보고 ‘나’에게 알맞은 제품을 선택하길 추천한다.



▲ 1. 빌리프 ‘더 트루 크림-워터 밤’ 2. 아토팜 ‘리얼 베리어 아쿠아 릴리프 젤 크림’ 3. 키엘‘울
트라 훼이셜 오일-프리 젤 크림’ 4. 프리메라 ‘워터리 오일 프리 젤 크림’.

시원한 피부 진정효과 탁월

LG생활건강 브랜드 ‘빌리프’의 ‘더 트루 크림-워터 밤’은 워터 민트 추출물을 함유해 피부에 청량감을 선사하면서 피부 진정효과가 뛰어나다. 강한 자외선과 열기로 달아오른 피부에 바르는 순간 물방울이 터지는 듯한 수분감을 전달한다.

또 바르는 즉시 피부 온도를 약 2.87℃ 낮춰주는 투명한 워터리 제형이다. 워터 밤을 화장 솜에 충분히 적셔 마스크팩처럼 피부에 올렸다가 떼어내도 좋다.

자극 없이 촉촉함 선사

각질 세포와 세포간지질로 구성된 피부장벽이 무너지면 수분이 증발해 건조해지고 외부 유해물질이 침투해 트러블이 생기기 쉽다. 아토팜의 ‘리얼 베리어 아쿠아 릴리프 젤 크림’은 국제 특허 MLE® 포뮬러가 흐트러진 피부장벽을 바로 세우는 데 도움을 준다.

‘얼음크림’이라는 별명에 걸맞게 뛰어난 쿨링감과 보습감을 느낄 수 있다. 10가지 피부 유해성분을 배제하고 피부 자극 테스트를 완료한 제품이다. 민감성 피부를 가진 사람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피지 분비량이 많다면 필수

키엘의 ‘울트라 훼이셜 오일-프리 젤 크림’은 피비 분비량이 많아지는 무더운 여름철 사용하기에 적합한 수분 크림이다. 이 제품 역시 아이스 쿨링 효과로 피부 온도를 낮춰 준다.

빙하 당단백질과 사막 식물 추출물을 함유해 피부 깊숙이 수분을 공급해줘 촉촉하게 유지해 준다. 키엘만의 보습 컨디셔너 성분이 피부 표면의 피지와 결합해 피부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 주는 것이 특징이다.

수분 부족한 지성 피부에 적합

수분 부족형 지성 피부를 지닌 사람들이 애용하는 프리메라의 대표 수분크림 ‘워터리 오일 프리 젤 크림’이다. 합성색소, 인공향, 실리콘 오일이 함유되지 않아 피부 자극이 적다.

오일 성분을 배제해 번들거림은 막고 천연 유래 보습 성분인 알파인 스트로베리와 알로에 베라 잎 추출물이 수분감을 선사한다. 파파야 열매 추출물이 보습막을 형성해 하루종일 촉촉하고 생기있는 피부를 유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이미지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