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맑음동두천 13.4℃
  • 흐림강릉 11.4℃
  • 서울 12.4℃
  • 구름많음대전 14.9℃
  • 대구 16.8℃
  • 울산 18.6℃
  • 광주 13.4℃
  • 부산 16.6℃
  • 흐림고창 13.9℃
  • 흐림제주 15.9℃
  • 구름많음강화 12.4℃
  • 흐림보은 15.5℃
  • 구름많음금산 15.4℃
  • 흐림강진군 15.3℃
  • 흐림경주시 18.4℃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글로벌 화장품 시장, K-뷰티 새로운 기회 남았다

2019 화장품 시장 이슈와 전망 컨퍼런스 코트라 박동욱 팀장 강조

 

[코스인코리아닷컴 장미란 기자] 중국, 동남아시아, 중동 등 글로벌 시장에서 호평을 받으며 전 세계 화장품 시장으로 진출하고 있는 국내 화장품 산업의 현황과 미래 발전 방향을 공유하는 동시에 2019년 화장품 산업의 이슈와 전망을 나누는 자리가 마련됐다.

 

11월 8일 코스인과 한국화장품공업협동조합, 성균관대학교, 아이큐어가 공동주관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대한화장품협회, 대한화장품학회, KC-OEM협의회, 경기화장품협의회, 제주테크노파크, 남원시화장품산업지원센터, 충북화장품산업협회 후원으로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열린 ‘글로벌 이슈, 2019 화장품 시장 이슈와 전망 컨퍼런스’에서 2019년 한국 화장품 업체의 글로벌 시장 전략 방향이 제시됐다.

 

이날 컨퍼런스는 K-뷰티 미래와 국내 화장품 시장 이슈, 유통채널 전망, 국내 화장품 제도정책 현황과 개선 추진 방향, 화장품 소비 트렌드 전망과 시사점, 글로벌 화장품 시장 이슈와 전망, 한국 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전략 등을 공유했다. 이날 컨퍼런스는 화장품 업계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이날 컨퍼런스는 경기열 서원대학교 교수의 좌장으로 다섯번째 주제발표는 박동욱 코트라(KOTRA) 시장조사팀장이 ‘한국 화장품의 글로벌 시장 진출 전략과 시사점’을 발표했다. 박동욱 팀장은 글로벌 시장에서 활약하고 있는 한국 화장품 산업의 지원을 위해 전 세계 6개 권역별로 조사한 내용을 발췌해 글로벌 화장품 시장 동향과 국내 화장품 기업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 현황과 역할, 지역별 화장품 트렌드를 공유했다.

 

“화장품은 문화산업과 바이어 첨단기술이 융복합된 고부가가치 첨단산업이자 성장 잠재력이 매우 높은 미래 유망산업이다.”

 

글로벌 화장품 시장은 2015년 이후 연평균 3.1% 성장했으며, 2017년 전세계 4,648억 달러 규모를 기록했다. 2022년까지 연 5%의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화장품 시장의 글로벌 트렌드는 ▲Active Beauty ▲Brist(Fast) Cosmetic ▲Cosmeceutical ▲Devise & Design ▲Minimalism ▲Multi-fontionality ▲Masstige-Men’s ▲Multi-brand shop 등 ‘ABCD+4M’으로 정리할 수 있다.

 

건강을 중요하게 여기고 활동성이 높은 이들을 타깃으로 한 ‘Active Beauty’는 운동 맞춤형 전용 브랜드나 야외 활동시 휴대와 보관 편의성이 높은 디자인의 제품 출시로 이어지고 있다. 화장품의 기획, R&D, 생산, 판매 제품 싸이클이 단축되면서 ‘Brist(Fast) Cosmetic’이 트렌드가 됐으며 바이오, 천연원료, 프리미엄을 강조하는 ‘Cosmeceutical’과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미용제품의 소비 트렌드에 발맞춘 ‘Devise & Design’이 글로벌 화장품 시장의 주요 키워드가 됐다.

 

화장품 가짓수를 제한해 피부 자극을 최소화하는 ‘Minimalism’과 여성들의 사회활동이 늘어남에 따라 화장시간을 절감할 필요가 생기면서 기초, 색조, 다양한 기능을 복합한 제품이 소비되는 ‘Multi-fontionality’가 소비 트렌드로 부상하고 있다.

 

‘Masstige-Men’s’는 비교적 값이 저렴하면서 감성적 만족을 얻을 수 있는 제품을 소비하는 ‘소확행’, 남성의 뷰티시장 확대와 연관돼 있다. 마지막으로 다양한 브랜드를 비교하고 경험할 수 있는 유통채널인 ‘Multi-brand shop’이 화장품 유통채널의 화두가 되고 있다.

 

 

박동욱 팀장은 “글로벌 화장품 시장에서 한국 화장품의 위상이 달라지고 있다. 한국 화장품은 BB크림, 시트마스크, 쿠션팩트 등 창의적이고 신선한 제품으로 글로벌 화장품 시장을 겨냥, 뛰어난 제품 기술력과 창의적 패키징으로 세계 메이저 수출국으로 부상했다”고 말했다.

 

다만 “한국 화장품 수출에서 중국, 홍콩, 대만 등 중화권이 67%의 압도적인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는 점은 아쉬운 부분”이라며 “선진국 시장에 전면승부를 하거나 동남아시아 틈새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는 등 수출지역 다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글로벌 수출통계 분석 모델로 바라본 K-뷰티 잠재시장은 현재 수출액보다 수출 잠재력이 높은 국가이다. UAE, 사우디, 이란 등 중동 국가의 수출 잠재력이 가장 크며 미국, 캐나다, 영국, 프랑스 등 선진시장 중에도 블루오션이 남아있다는 게 코트라의 분석이다. 또 포화 상태가 대부분인 아시아 국가들 가운데 공략 가능한 국가로 인도와 필리핀, 인도네시아를 꼽았다. 이어 마지막으로 중국, 미국, 유럽, 동남아, 러시아, 중동·아프리카, 중남미 등 지역별 화장품 시장 트렌드를 소개했다.

 

한편, 이날 컨퍼런스에는 한태수 솔트리 대표, 양성진 식품의약품안전처 바이오생약국 화장품정책과 사무관, 조완구 전주대학교 교수 겸 대한화장품학회(SCSK) 수석부회장, 박지혁 닐슨 이커머스 솔루션사업부 상무, 박동욱 코트라(KOTRA) 시장조사팀장, 민병욱 비즈인원(인도네시아, 싱가폴) 대표, 최숙정 독일 LH Brands GmbH 이사 등 각계 전문가들이 강사로 나서 2018년 국내 화장품 시장 시장 분야별 이슈를 리뷰하고 2019년 국내외 화장품 시장을 전망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중국, 동남아시아, 중동 등 글로벌 시장에서 호평을 받으며 전 세계 화장품 시장으로 진출하고 있는 국내 화장품 산업의 현황과 미래 발전 방향을 공유하는 동시에 2019년 화장품 산업의 이슈와 전망을 나누는 자리로 진행됐다. 특히 국내외 최고 전문가를 초빙해 국내외 화장품 산업의 현황과 글로벌 시장 흐름을 전망할 수 있으며 국내 화장품 기업들이 올해 사업성과를 바탕으로 대망의 내년 사업방향을 설정하고 중장기 발전 전략을 수립하는 귀중한 정보를 공유하는 기회가 됐다는 평가다.

 

관련태그

코스인  2019 화장품 시장 이슈와 전망 컨퍼런스  박동욱  코트라  글로벌 시장 진출 전략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