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26.5℃
  • 구름조금대전 24.6℃
  • 대구 24.0℃
  • 구름많음울산 24.2℃
  • 맑음광주 25.1℃
  • 구름많음부산 23.0℃
  • 맑음고창 24.3℃
  • 구름많음제주 26.7℃
  • 구름조금강화 23.7℃
  • 구름조금보은 23.6℃
  • 구름조금금산 24.0℃
  • 맑음강진군 25.7℃
  • 흐림경주시 24.2℃
  • 구름조금거제 23.2℃
기상청 제공

자료실

2021년 12월, 연간 산업활동 동향 통계청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2-01-28 13:38:49
  • 조회수 : 212

통계청이 1월 28일 발표한 ‘2021년 12월 및 연간 산업활동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전체산업 생산지수(원지수, 농림어업 제외)는 100 기준치에서 그 이상인 112.5(2015년=100)로 전년 대비 약 4.8% 늘었다. 이는 2010년(6.5%) 이후 11년 만 최대 폭으로 증가한 수치다. 생산동향에서는 제조업 생산이 7.1% 늘었다.  그 중에서도 ▲반도체(29.7%) ▲의료정밀광학(18.8%) ▲자동차(4.6%) 생산이 증가했으며 광공업 생산도 6.9% 상승세를 보였다. 서비스업 생산도 4.3% 늘었다. 코로나19 위기로 침체했던 서비스업 생산도 4.3% 증가했다. 특히 타격이 컸던 숙박·음식점(1.4%)과 예술·스포츠·여가(6.9%), 도소매(4.0%) 등 대면 서비스업 생산이 반등했고 금융·보험(8.5%), 운수·창고(6.5%) 등도 늘었다.


경기회복의 큰 지표인 소비 동향을 보여주는 소매판매액지수는 5.5% 늘었다. 특히 의복, 신발 등 준내구재 판매가 12.4% 증가했다. 이 뿐 아니라 승용차 등 내구재(5.1%)와 화장품·의약품 등 비내구재(3.1%) 판매도 각각 늘었다. 설비투자 역시 9.0% 증가했다. 다만 건설기성은 4.9% 감소세를 보이는 데에 그쳤다. 이번 생산과 소비, 투자 부문의 고른 증가세는 지난 2년 여간 쌓인 코로나19 리스크로 인한 기저작용의 효과라는 분석이다.

 

이에 통계청은 “2020년 생산이 감소했던 영향으로 지표가 반등한 측면도 있지만 지난해 생산은 2019년과 비교해도 3.6% 증가했다”면서 “기저효과로 설명하기보다는 회복세가 강했다고 보는 게 맞는다”고 설명했다.


네티즌 의견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