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1 (목)

  • 맑음동두천 5.5℃
  • 구름조금강릉 10.9℃
  • 맑음서울 9.2℃
  • 맑음대전 8.3℃
  • 구름많음대구 11.7℃
  • 구름많음울산 11.0℃
  • 구름조금광주 10.9℃
  • 구름조금부산 12.3℃
  • 맑음고창 7.0℃
  • 구름조금제주 15.3℃
  • 맑음강화 10.1℃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11.0℃
  • 구름조금경주시 9.6℃
  • 구름조금거제 10.4℃
기상청 제공

자료실

한국무역협회 보고서 '2020년 1/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9-12-25 14:09:05
  • 조회수 : 827

올해 지속된 수출경기 하락세가 2020년 1분기에는 개선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원장 신승관)이 국내 984개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1/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에 따르면, 내년 1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지수(EBSI)는 102.2로 2018년 4분기 이후 5분기 만에 100을 돌파했다. 지수가 100을 상회하면 향후 수출여건이 지금보다 개선될 것으로 본다는 뜻이다.


품목별로는 선박, 반도체, 생활용품 등의 수출이 개선될 전망이다. 반도체는 단가 회복 전망이 우세한 가운데 5세대 이동통신(5G) 시장의 확대, 주요 IT기업의 데이터센터 투자수요 회복 등으로 수출경기가 살아날 것으로 예상했다. 선박도 내년 1분기에 인도 물량이 증가하면서 수출이 늘어날 것으로 보여 지수가 4분기의 94.9에서 149.4로 크게 개선됐다. 반면, 화학공업, 기계류, 철강 등은 수출 부진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화학공업 제품은 유가 하락과 중국 수요 부진 등으로 감소하고 기계류는 중국, 베트남 등 주요 수출국의 경기 둔화, 철강과 비철금속 제품은 글로벌 수요 정체에 주요국의 생산 확대가 겹쳐 수출여건 악화가 예상된다.

 항목별로는 ‘수출상담’(105.1), ‘수출계약’(102.3) 등이 4분기 대비 소폭 개선돼 수출물량의 견조세를 기대하게 했다. 다만 ‘수출상품 제조원가’(85.9), ‘수출국 경기’(87.4), ‘수출채산성’(89.3) 등은 세계 경기 회복 지연, 바이어의 가격 인하 요구, 원재료 가격 상승 등으로 부정적인 여건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수출기업들은 내년 1분기 주요 수출 애로요인으로 ‘바이어의 가격인하 요구’(15.5%), ‘원재료 가격상승’(15.3%), ‘수출대상국의 경기부진’(13.3%) 등을 꼽았다.


네티즌 의견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