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월)

  • 흐림동두천 26.0℃
  • 흐림강릉 28.9℃
  • 서울 27.2℃
  • 흐림대전 29.8℃
  • 흐림대구 28.2℃
  • 천둥번개울산 24.0℃
  • 구름많음광주 28.3℃
  • 부산 23.9℃
  • 흐림고창 27.8℃
  • 흐림제주 32.1℃
  • 흐림강화 26.3℃
  • 흐림보은 27.0℃
  • 흐림금산 26.7℃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6.7℃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자료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 2020년 3/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20-06-24 10:44:45
  • 조회수 : 1049

코로나19로 큰 충격을 받았던 국내 수출이 3분기에는 소폭 개선될 수 있을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원장 신승관)이 국내 956개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3/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조사’에 따르면, 3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지수(EBSI)는 102.1을 기록하며 전 분기 보다 수출여건이 다소 나아질 것으로 예상됐다. 지수가 100을 상회하면 수출여건이 지금보다 개선될 것으로 본다는 뜻이다. 그러나 수출 호조세로 볼 수 있는 기준선인 110은 넘지 못하면서 당장은 주력산업 위주로 회복세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했다.


기업들은 코로나19의 팬데믹 상황이 더 악화되지만 않는다면 석유제품(147.5), 생활용품(120.4), 선박(116.5), 반도체(116.1) 등을 중심으로 수출 경기가 나아질 것으로 내다봤다. 물적, 인적 교류 제한으로 발생했던 항공편 운행 축소와 선박인도 지연 현상이 3분기부터 서서히 해소되고 유가와 모바일 수요 회복과 함께 K-방역 선전 효과도 클 것으로 예상했다. 반면 철강과 비철금속(72.5)은 보호무역주의 심화, 중국 등 신흥국의 공급 과잉 등으로 수출이 다소 부진할 전망이다. 전기와 전자제품(82.6), 기계류(96.5), 자동차와 부품(97.5) 역시 설비투자와 제조업 정상화 지연, 수요 회복 불확실성으로 단기간에 회복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다. 항목별로는 ‘수출상담’(102.8), ‘수출계약’(101.8), ‘국제 수급상황’(100.0)을 제외하고는 모두 100을 하회했다. 특히 ‘상품 제조원가’(84.4), ‘수출국 경기’(88.7)는 계속 악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네티즌 의견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