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토)

  • 맑음동두천 28.8℃
  • 맑음강릉 27.4℃
  • 구름조금서울 29.0℃
  • 구름많음대전 28.1℃
  • 흐림대구 27.5℃
  • 흐림울산 23.8℃
  • 흐림광주 25.5℃
  • 흐림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5.9℃
  • 흐림제주 23.1℃
  • 맑음강화 26.5℃
  • 구름많음보은 26.8℃
  • 흐림금산 26.7℃
  • 흐림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6.4℃
  • 흐림거제 21.7℃
기상청 제공

이슈&이슈

화장품 등 15개 신성장품목, '코로나19' 불구 해외수출 '호조'

한국무역협회, 차세대반도체, 디스플레이, 화장품 등 수출 '견고' 신유망품목 발굴, 육성 전략 필요

 

[코스인코리아닷컴 김대환 기자]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 시장 개척이 힘들어졌지만 차세대 반도체, 바이오헬스, 화장품 등 국내 15개 신성장품목의 수출은 호조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원장 신승관)이 5월 22일 발표한 '신성장품목 수출 동향과 시사점'에 따르면, 국내 8대 신산업의 올해 1분기 수출액은 210억 달러로 전년 동기 179억 달러 보다 17.0%가 성장했다. 정부가 지난 2016년 선정한 5대 유망 소비재, 2019년 선정한 유망 산업 등도 올해 1분기 플라스틱제품(3.9% 증가), 화장품(3.9% 증가), 농수산식품(3% 증가)을 중심으로 선전했다.

 

국내 8대 신산업 중 특히 수출 규모가 큰 차세대 반도체와 코로나19 바이러스 전염병 특수를 누린 바이오헬스의 수출이 각각 22.9%와 26.3% 증가했고 전기자동차(25.1%)의 증가세도 돋보였다. 국내 8대 신산업에는 전기자동차, 로봇, 바이오헬스, 항공·드론, 에너지 신산업, 첨단 신소재, 차세대 디스플레이, 차세대 반도체 등이 포함된다. 같은 기간 국내 전체 수출은 1.4% 감소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신성장품목 대분류별 수출금액 (단위 : %, 억달러)

 

 

특정 상품의 세계 시장에서의 비교우위를 판단하는 무역특화지수(TSI)도 신산업은 2015년 0.11에서 2019년 0.21로 상승하며 점차 경쟁력이 개선됐다. 특히 코로나19 사태를 겪은 1분기에는 바이오헬스, 첨단 신소재 등의 무역특화지수가 전년 동기 대비 0.06, 0.02 상승하며 경쟁력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1분기 국내 13개 주력품목과 신성장품목의 수출액을 비교하면 13개 주력품목은 전년 동기 대비 3.7%가 감소한 반면 신성장품목은 11.9%가 성장했다.

 

최근 5분기 13개 주력품목과 신성장품목 수출금액 비교 (단위 : %, 억달러)

 

 

정부가 지난 2016년 선정한 5대 유망 소비재, 2019년 선정한 유망 산업 등도 올해 1분기 플라스틱제품(3.9% 증가), 화장품(3.9% 증가), 농수산식품(3% 증가)을 중심으로 선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2015년부터 2019년 연평균 수출액 증가율은 유망산업이 7.0% 성장했으며 5대 유망 소비재가 6.7% 성장했다. 유망 산업은 플라스틱 제품과 정밀화학 원료이고 5대 유망 소비재는 농수산식품, 화장품, 생활유아용품, 패션의류, 의약품 등이다.

 

국내 신성장품목 대분류별 수출금액 (2015년~2019년) (단위 : %, 억달러)

 

 

화장품은 지난 2016년 2월 5대 유망 소비재로 선정됐다. 특히 화장품은 신성장 품목중에서도 수출특화 품목으로 손꼽히고 있다. 화장품은 올해 1분기 수출액 17.6억 달러로 지난해 1분기와 비교해 16.1%가 증가해 15개 신성장 품목 중에서 증가율이 항공드론, 바이오헬스, 전기자동차, 차세대반도체에 이어 5위를 차지했다. 또 무역특화지수(TSI)는 지난 2015년 0.35에서 2019년 0.61로 15개 신성장 품목중 무역특화지수가 가장 많이 상승했다.

 

국내 신성장품목 2020년 1분기 수출금액 현황 (단위 : %, 억달러)

 

 

수출특화 신성장품목 무역특화지수(TSI) 추이 (2015년~2019년)

 

 

코로나19 사태 이후인 올해 1분기 무역특화지수도 화장품은 0.64를 기록해 지난해 1분기 0.58보타 0.06이 상승하며 증가세를 이어갔다.

 

수출특화 신성장품목 무역특화지수(TSI) 추이 (2020년 1분기)

 

 

보고서는 “정부가 지난 2006년 선정한 반도체, 기계, 석유제품, 자동차 등 13대 수출 주력제품은 수년간 수출이 감소세를 보이며 올해 1분기에는 전년 동기 대비 3.7% 감소한 반면 15개 신성장품목은 같은 기간 11.9%가 증가해 큰 대조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바이오헬스, 차세대반도체 등을 포함한 신산업 분야와 화장품 등을 포함한 5대 유망 소비재 분야가 높은 성장을 보이고 있다"고 제시했다. 따라서 “포스트 코로나19 시대에 대비해 새로운 유망품목 발굴과 육성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국내 新수출성장동력 품목 15개 개요 (출처 : 산업통상자원부)

 

 

한국무역협회 이진형 수석연구원은 “과거 우리 수출을 지탱해 오던 13대 주력품목의 비중이 점차 줄어들고 15개 신성장품목이 그 자리를 채우고 있다”면서 “글로벌 무역환경 변화에 따라 신성장품목을 꾸준히 발굴해 수출 주력품목으로 육성하는 등 미래 지향적 수출 선순환 전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수석연구원은 "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에 디지털 장비(화상회의, 온라인 강의 장비), 헬스케어 제품 등이 전 세계적으로 수요가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관련태그

#한국무역협회  #코로나19  #15개 신성장품목  #화장품  #해외수출 호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