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목)

  • 흐림동두천 0.0℃
  • 맑음강릉 7.5℃
  • 흐림서울 3.0℃
  • 구름많음대전 0.6℃
  • 구름조금대구 -2.9℃
  • 맑음울산 0.2℃
  • 흐림광주 4.8℃
  • 맑음부산 4.9℃
  • 구름많음고창 5.0℃
  • 맑음제주 7.8℃
  • 흐림강화 2.9℃
  • 흐림보은 -1.5℃
  • 흐림금산 -0.6℃
  • 구름많음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업체

연우, 구조조정 효율화 화장품 소비회복 실적개선 기대

하나금융투자, 목표주가 29000원 상향, 올해 '고진감래' 시기 예상

 

[코스인코리아닷컴 이윤미 기자] 하나금융투자는 20일 화장품용기 제조기업인 연우에 대해 2019년부터 이어진 물류 자동화와 구조조정 덕분에 가파른 실적 개선이 나타날 수 있다고 평가하며 목표주가를 19,000원에서 29,000원으로 상향했다. 투자의견도 '중립'에서 '매수'로 조정됐다.

 

박종대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연우의 지난해 4분기 연결기준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8% 줄어든 666억 원, 영업이익은 46% 증가한 64억 원으로 전망했다.

 

박 연구원은 "최대 고객사를 포함한 고객사들의 매출이 회복되면서 내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유사한 수준까지 올라올 것이다"며 "미국 향 매출은 3분기와 유사하고 유럽 향 매출도 3분기보다는 나은 수준이며 중국 법인은 흑자전환이 예상된다"고 진단했다. 이어 박 연구원은 "물류 자동화와 생산 효율화, 인건비 등 고정비의 부담이 완화되면서 영업이익률 역시 전년 동기 대비 3.6%포인트 늘어난 9.6%에 달할 것이다"고 분석했다.

 

연우 분기별 실적 전망 (K-IFRS 연결) (단위 : 십억원, %)

 

 

박 연구원은 "올해는 고진감래(苦盡甘來)의 시기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올해 연결기준 매출액은 2019년에 근접한 2,880억 원 수준까지 회복되는 한편, 2019년 이후 2년간 이어진 구조조정과 재고, 생산 효율화 작업이 마무리되면서 원가율은 전년 대비 1.7%p 줄어든 83.8%로 하락하고 영업이익률은 2.5%p 증가한 8.7%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언급했다.

 

여기에 고객사 매출이 정상화되고 고신장을 이어가면 내수 매출이 전년대비 10%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수출 매출은 전년 대비 20%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박 연구원은 "미주 사업이 글로벌 대형 브랜드 향 매출을 중심으로 정상화되고 중국 사업 매출이 전년 대비 70%까지 큰 폭으로 증가할 것이다"고 전망하며 "중국 사업은 Top 10 브랜드 가운데 3~4개와 거래 중인데 화장품 소비 회복과 로컬 브랜드 프리미엄화로 중장기 성장 여력이 크다”며 “유럽은 에이전트 체제에서 직접 영업으로 전환해 가격 경쟁력을 제고하고 높은 네임밸류를 기반으로 공격적인 영업을 전개할 계획이다"고 언급했다.

 

올해는 국내외 높은 기술력과 진입장벽으로 화장품 시장 회복 수혜 폭이 클 것으로 예상되며 사업 구조조정 효과로 실적 개선이 있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박종대 연구원은 “지난해 4분기 이후로 가파른 실적 턴어라운드를 기대할 만하다”고 평가했다.

 

관련태그

#연우 #화장품용기 #연우목표주가 #목표가상향조정 #저평가종목 #매수추천  #투자의견 #K-뷰티 #화장품업계 #코로나19  #화장품고객사 #최대고객사 #매출회복 #물류자동화  #구조조정 #고정비절감 #영업이익률 #전년동기대비 #고진감래  #신제품수주 #일본수출 #중국수출 #신규고객사 #2020년매출액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