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1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7.2℃
  • 흐림강릉 24.5℃
  • 구름조금서울 30.3℃
  • 구름많음대전 28.9℃
  • 흐림대구 24.9℃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3.1℃
  • 흐림부산 25.6℃
  • 흐림고창 23.3℃
  • 맑음제주 27.5℃
  • 구름많음강화 29.2℃
  • 구름많음보은 27.9℃
  • 흐림금산 25.7℃
  • 구름많음강진군 24.2℃
  • 흐림경주시 22.5℃
  • 구름많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국립생물자원관, 자생식물 '애기땅빈대' 활용 '기능성화장품' 출시

애기땅빈대 추출물, 유해물질 피부보호 확인 특허등록 '화장품 조성기술 이전' 상용화

 

[코스인코리아닷컴 신보경 기자] 환경부(장관 한정애)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이 12일 자생식물 '애기땅빈대' 추출물을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이 8월말에 상용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애기땅빈대는 우리 선조들이 무좀 등을 치료할 목적으로 항진균, 항균제로 이용했던 한해살이 식물로 땅 위에 붙어 퍼진 잎 모양이 빈대처럼 보여서 땅빈대라는 이름이 붙여졌다.

 

국립생물자원관은 2018년부터 최근까지 '자생 생물자원을 활용한 유해물질 대응 유용성 탐색' 연구를 통해 옛 선조들의 전통지식에 착안하여 애기땅빈대 추출물이 알데하이드 화합물 등 유해물질에 대한 피부 보호 효과가 있는 것을 확인했다. 특히 항산화 기능성화장품 소재처럼 애기땅빈대 추출물도 자외선과 미세먼지로 손상된 피부 세포장벽을 복원하고 두드러기를 감소시켰다.

 

국립생물자원관은 2018년 10월 애기땅빈대추출물을 함유하는 피부 손상 개선 또는 보호용 화장료 조성물(특허 등록번호 : 102038291) 국유특허를 출원했다. 이어 2019년 4월 유기농화장품 전문기업 (주)청담씨디씨제이앤팜에 기술이전을 하고 같은해 10월 특허등록을 마쳤다.

 

애기땅빈대 추출물을 활용한 기능성화장품(스킨토너)은 8월말부터 국내 시장에 선보이며 일본 온라인 시장에도 진출한다.

 

한편, 국립생물자원관 연구진은 앞으로 애기땅빈대의 소재 표준화와 안정적인 공급을 위한 대량 재배 최적화 조건 등의 확립과 검증을 내부와 외부 전문가와 함께 논의해 '지능형 농장(스마트팜)' 시설을 활용한 재배 추진을 지원할 계획이다.

 

최종원 국립생물자원관 생물자원활용부장은 "이번 기능성화장품 출시는 자생생물의 기초연구를 시작으로 상용화까지 연계한 자생생물 자원화의 모범적인 사례라고 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자생생물에 관한 연구와 기술이전을 통해 유해물질로 인한 부작용을 해소하고 생물산업을 지원하는 노력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관련태그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  #자생식물 #애기땅빈대  #추출물활용 #기능성화장품  #유기농화장품전문기업 #(주)청담씨디씨제이앤팜 #8월말출시 #기술이전  #상용화추진 #피부보호효능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