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맑음동두천 2.3℃
  • 구름많음강릉 9.7℃
  • 맑음서울 7.5℃
  • 맑음대전 4.3℃
  • 구름많음대구 7.0℃
  • 흐림울산 10.7℃
  • 구름많음광주 10.6℃
  • 흐림부산 13.4℃
  • 맑음고창 10.0℃
  • 흐림제주 15.5℃
  • 맑음강화 5.9℃
  • 구름많음보은 0.2℃
  • 구름많음금산 1.0℃
  • 흐림강진군 12.8℃
  • 흐림경주시 6.0℃
  • 흐림거제 11.4℃
기상청 제공

[미국 리포트] 미국 P&G, 새로운 '스페셜티 뷰티 부문' 신설

인수 브랜드 '와이, 툴라 스킨케어, 파마시, 퍼스트 에이드 뷰티' 자체 브랜드 '씨미뷰티, 킵잇앵커드' 등 포함

 

[코스인코리아닷컴 데이비드 진 미국 통신원] P&G(프록터 앤 갬블)는 글로벌 P&G 뷰티 사업 하위에 고급 제품 스페셜티 뷰티 부서를 신설했다.

 

새로운 뷰티 부서의 브랜드는 P&G가 최근 인수한 브랜드인 와이(Ouai), 툴라 스킨케어(Tula Skincare), 파마시(Farmacy), 그리고 2018년 인수한 퍼스트 에이드 뷰티(First Aid Beauty) 등이 포함될 예정이다. 또 SK-II의 북미 사업은 물론 50세 이상 여성을 위한 브랜드 씨미뷰티(SeeMe Beauty), 탈모방지 브랜드 킵잇앵커드(KeepItAnchored) 등 P&G가 자체 구축한 브랜드도 포함한다.

 

P&G의 베테랑 크리스 하이어트(Chris Heiert)는 알렉스 키스(Alex Keith) CEO에게 보고하는 새로운 부서 리더로 확정됐다.

 

 

파마시 뷰티는 2015년 기업가 데이비드 정(David Chung)이 설립했다. 2021년 11월 인수 발표에서 P&G는 파마시의 '자연적 팜투페이스(farm-to-face) 성분 소싱과 결합된 과학'의 결과로 P&G가 한동안 주목했던 브랜드라고 설명했다.

 

이에 이어 12월 P&G는 젠 앳킨(Jen Atkin)이 설립한 고급 헤어케어 브랜드 와이를 미공개 금액으로 인수했다. 한편 프로바이오틱스에 기반을 둔 툴라는 올해 초 P&G에 합류했다. 이 브랜드는 위장병 전문의인 로시니 라즈 박사(Dr Roshini Raj)가 바비 브라운의 공동 창업자인 켄 랜디스(Ken Landis), 기술 기업가 댄 라이히(Dan Reich)와 함께 만든 것이다.

 

 

관련태그

#미국 #P&G(프록터앤갬블)  #글로벌P&G뷰티사업  #고급제품스페셜티뷰티부문신설 #크리스하이어트(Chris Heiert)부서리드확정  #와이(Ouai) #툴라스킨케어(Tula Skincare) #파마시(Farmacy) #퍼스트에이드뷰티(First Aid Beauty) #  #씨미뷰티(SeeMe Beauty) #킵잇앵커드(KeepItAnchored)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