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18.9℃
  • 구름많음서울 24.1℃
  • 구름많음대전 23.2℃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20.9℃
  • 구름많음광주 24.6℃
  • 흐림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23.0℃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2.5℃
  • 구름많음보은 21.0℃
  • 구름많음금산 22.9℃
  • 흐림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0.6℃
  • 흐림거제 22.5℃
기상청 제공

이슈&이슈

화장품 '판매, 랭킹, 소비자' 등 시장분석 데이터 '쏟아진다'

전문업체 10여개 다양한 데이터 발표, 과학적 마케팅, 상품, 영업전략 수립 큰 변화

 

[코스인코리아닷컴 이효진 기자] 국내 화장품 시장의 성장과 함께 화장품 관련 매출 분석, 인기 제품 분석, 유통채널 분석 등 화장품 시장 분석 데이터를 전문적으로 제공하는 전문업체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화장품 시장 데이터는 인기 제품이나 브랜드에 대한 객관적인 자료여서 시장 변화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뷰티 소비자를 이해할 수 있는 기준점이 될 수 있다는 점에서 시장 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다. 현재 화장품 관련 판매, 랭킹이나 트렌드 등 마케팅 분석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는 곳은 CJ올리브영, 마켓컬리, 메저차이나, 레페리,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 오픈서베이, 올리브영, 이베이코리아(지마켓, 옥션), 한국기업평판연구소, 홈쇼핑, 화해(가나다 순) 등을 대표적으로 꼽을 수 있다. 본지는 이들 데이터 분석 자료를 제공하고 있는 전문업체들의 특징을 정리했다. <편집자>

 

# 홈쇼핑, 온라인몰 등 유통채널, 화장품 매출 정보 공개

 

화장품 브랜드에 ‘자리’를 빌려주는 백화점이나 면세점은 화장품 판매 데이터를 제공하는데 소극적이지만 홈쇼핑, 온라인몰이나 H&B스토어 등 유통채널은 기간별, 시즌별 화장품 판매 데이터를 발표하고 있다.

 

온라인 쇼핑몰 G마켓과 옥션을 운영하고 있는 이베이코리아는 지난 3~5월 사이 온라인쇼핑을 통한 명품 수요가 급증했음을 판매 데이터를 통해 제시했다. 이 기간 수입 명품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36% 증가했으며, 세부 품목 가운데 명품 화장품의 판매량이 26% 증가했다.

 

이베이코리아는 상반기 화장품 데이터를 발표했으며, 푸드 전문 온라인 쇼핑몰 마켓컬리도 최근 자사 온라인몰의 화장품 등 뷰티 카테고리 매출 데이터를 공개했다.

 

CJ오쇼핑, GS홈쇼핑, 롯데홈쇼핑 등 홈쇼핑 업체들은 매년 연말, 한 해를 마무리하며 주문수량을 기준으로 인기 제품 순위를 발표하고 있다. 소비자들로부터 품질을 인정받은 베스트셀러 제품의 인기가 상당 기간 지속되는 홈쇼핑의 특성상 인기 순위가 매주 혹은 매달 변경되지는 않는 만큼 연말 판매 순위를 통해 한 해의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다.

 

오프라인 매장 가운데서는 CJ올리브영이 화장품 데이터 공개에 적극적이다. CJ올리브영은 소비 트렌드 분석과 함께 일정 기간별 매출과 인기 제품 순위를 공개하고 있다.

 

CJ올리브영이 가장 최근 공개한 매출 자료는 ‘선케어 상품’에 관한 것이다. CJ올리브영의 6월 1일부터 7월 7일까지의 매출에 따르면 ▲닥터지 ▲라운드랩 ▲듀이트리 등 순한 성분을 내세운 브랜드들의 주요 선케어 상품 매출은 전년 동기간 대비 25%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톤업 기능을 갖춘 선케어 상품 매출은 18% 늘었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올해 여름은 마스크 착용 일상화로 인해 각종 기능을 갖춘 선케어 상품이 인기를 끄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 화장품 브랜드 소비자평판, 트렌드 ‘한눈에’ 분석

 

화장품 판매량, 매출 등과 같은 직관적인 자료가 아닌 보다 전문적인 화장품 관련 데이터를 내놓는 곳도 있다. 연구소나 설문조사기관, 시장조사기관 등이다. 화장품만 다루는 곳은 아니지만 그렇기 때문에 더 객관적인 데이터로 인정받고 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매달 국내 금융, 유통, 프랜차이즈, 패션, 푸드, 전자, 교육, 뷰티 상장기업 등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해 브랜드 평판지수를 제시하고 있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해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소셜가치로 분류하고 가중치를 두어 나온 지표이다. 브랜드 평판분석을 통해 브랜드에 대해 누가, 어디서, 어떻게, 얼마나, 왜, 이야기하는지를 알아낼 수 있다는 게 한국기업평판연구소의 설명이다.

 

뷰티 브랜드 평판의 경우 화장품 전문점은 물론 샴푸, 생리대, 마스크팩, 비누, 파운데이션, 트리트먼트, 향수, 립스틱, 로션 등 제품별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이 이뤄지고 있다.

 

 

가장 최근 발표된 한국기업평판연구소의 뷰티 관련 브랜드평판은 ‘샴푸’ 브랜드에 관한 것이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신제품런칭센터와 함께 국내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샴푸 브랜드 30개에 대한 6월 브랜드 빅데이터 평판분석을 진행한 결과 1위 아베다 샴푸, 2위 려 샴푸, 3위 앙방 샴푸 순으로 분석됐다.

 

모바일 설문조사업체 오픈서베이는 정기적으로 ‘트렌드 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뷰티’도 오픈서베이가 주목하는 대표적인 트렌드이다. 오픈서베이는 지난해 뷰티 카테고리 리포트를 발간했으며, 올해는 남성 뷰티 트렌드 보고서 ‘남성 뷰티 카테고리 리포트 2020’을 선보였다.

 

오픈서베이 측은 “최근 뷰티 브랜드 간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정확한 데이터를 통해 소비자를 이해하려는 뷰티기업이 늘고 있다”면서 “기존 뷰티 시장 분석 자료는 연간 억대에 이르러 대기업이 아니면 엄두를 내지 못했다. 오픈서베이 뷰티 카테고리 리포트는 가격 진입 장벽을 낮추고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이 데이터를 통해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돕고 있다”고 소개했다.

 

 

오픈서베이가 최근 선보인 리포트는 2020년 남성 뷰티 시장의 최신 트렌드를 종합한 ‘남성 뷰티 카테고리 리포트 2020’이다.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남성 뷰티 시장 안에서도 특별히 주목해야 할 소비자는 어떤 연령대인지, 화장품·면도·헤어 세정·헤어 스타일링·탈모까지 카테고리별 현황은 어떻게 다른지 등 남성 뷰티 시장 트렌드 전반을 파악할 수 있다.

 

남성 뷰티 카테고리 리포트를 총괄한 오픈서베이 신주연 이사는 “최근 남성 뷰티 시장은 1조 4,000억 원 규모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어서 급변하는 남성 뷰티 시장 트렌드를 심층적으로 살펴볼 수 있는 자료를 필요로 하는 기업이 늘고 있다”며 “오픈서베이 남성 뷰티 카테고리 리포트를 통해 많은 기업들이 뷰티 시장에서 떠오르고 있는 남성 소비자에 더욱 알맞은 제품 개발과 커뮤니케이션에 대한 해답을 찾을 수 있다”고 말했다.

 

시장조사 전문 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도 화장품 관련 데이터를 제시하고 있다. 다만 수면, 건강기능식품, 이어폰 등 현시점에서 가장 트렌디한 주제의 조사가 진행되는 만큼 뷰티 관련 조사는 ‘2019 피부관리·홈뷰티(Home Beauty) 관련 인식 조사’가 가장 최근에 진행된 것이다. 해당 조사 내용은 지난 3월 26일 ‘재미난 조사결과’로 요약 정리돼 홈페이지에 게재되기도 했다.

 

# 화장품 전문 기업, 리뷰·유튜브 뷰티 크리에이터 정보 기반 데이터 제시

 

화장품 분야의 몸집이 커지면서 화장품 ‘만’의 데이터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곳도 생겨났다. 화장품 정보 플랫폼 ‘화해’를 운영하는 버드뷰와 뷰티 유튜브 크리에이터 비즈니스 그룹 레페리(Leferi)가 대표적이다.

 

화장품 정보 플랫폼 ‘화해’를 운영하는 버드뷰는 사용자 리뷰 데이터 분석을 통해 유의미한 데이터를 제공하고 있다. 화해는 월간 실사용자 130만명을 보유한 국내 모바일 화장품 정보 앱이다. 16만여 개 제품 정보와 지난 4월 500만건을 돌파한 업계 최대 규모 리뷰 데이터를 바탕으로 사용자에게 꼭 맞는 화장품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버드뷰는 이러한 리뷰를 바탕으로 2020 상반기를 정리하는 뷰티 키워드로 ‘마스크(M.A.S.K)’를 선정했다. 화해가 선정한 마스크(M.A.S.K)는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네 가지 뷰티 트렌드인 ‘순한 클렌징(Mild Cleansing)’, ‘안티 트러블(Anti-trouble)’, ‘스킵 케어(Skip-care)’, ‘쿨링 제품(Keep cooling)’의 알파벳 앞 글자를 합성한 용어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뷰티 업계 주요 흐름을 담았다.

 

버드뷰 이웅 대표는 “올 상반기는 코로나19로 인한 마스크 필수 시대가 도래하면서, 스킨 케어부터 메이크업까지 전반적으로 마스크의 영향을 피해갈 수 없었다”며 “화해는 써 본 사람들의 실제 리뷰를 바탕으로 한 트렌드 분석을 통해 변화하는 업계 흐름을 읽고 소비자들의 합리적인 화장품 선택을 돕는 조력자 역할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뷰티 유튜브 크리에이터 비즈니스 그룹 레페리(Leferi)는 뷰티 크리에이터들이 가장 사랑한 브랜드 화장품 순위를 공개하고 있다. 이를 통해 월별 유튜브 뷰티 크리에이터들의 뷰티 트렌드와 인기 제품을 확인할 수 있으며, 연말에는 ‘유튜브 뷰티 크리에이터들이 가장 사랑한 뷰티 브랜드와 화장품’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이러한 데이터는 레페리 산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인증 기업부설 연구소인 ‘레페리 데이터 연구소‘에서 발표한 인덱스 지표 BBPI(Beauty Brand Power Index)를 기반으로 한 것이다.

 

자료는 매월 초부터 말까지 국내 뷰티 유튜버의 뷰티 콘텐츠를 연구원들이 100% 전수조사방식으로 직접 시청·분석해 산출하며 BBPI(Beauty Brand Power Index)와 BPPI(Beauty Product Power Index)는 유튜브 내 인기 있는 뷰티 브랜드와 제품 순위를 알 수 있는 가장 정확한 지표로 꼽히고 있다.

 

관련태그

#화장품시장 #성장세  #시장 분석 #데이터  #매출 #판매 #랭킹  #과학적 분석  #마케팅 #상품 #영업전략

배너


배너

배너